‘LEE 뒤숭숭!’ 2억5900만 파운드 스타 ‘충격’ 동료 비하→감독 퇴진 소문

[ad_1]

사진=영국 언론 더선 홈페이지 기사 캡처

파리생제르맹(PSG)의 상황이 심상치 않다. ‘에이스’ 킬리안 음바페는 이적을 바라고 있다. 루이스 엔리케 감독은 부임 한 달여만에 퇴진설이 제기됐다.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