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서 판매 개시 中 1t 전기 트럭은 ‘중국산’ 감춘다는데

[ad_1]

지난 7일 중국 BYD(비야디)의 1t(톤) 전기 트럭 T4K 1호 차가 처음으로 한국 고객에게 전달됐습니다. 국내 대기업 GS글로벌이 BYD와 손잡고 이 트럭을 수입·판매하는데, 이들은 이를 시작으로 현대차·기아의 ‘포터’와 ‘봉고’가 독차지한 1톤 전기 트럭 시장을 공략할 생각입니다. 이미 국내 전기버스 시장에서는 중국산 점유율이 2020년 23percent에서 올 상반기 44percent로 늘었습니다. 그래서 현대차·기아도 긴장하는 모습입니다.

지난 4월 T4K 출시행사에서 이영환 GS글로벌 대표 등이 중국 BYD가 만든 T4K 앞에 서 있다./뉴시스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