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관, 재산 51억 신고… 아파트 재건축 등 13년간 3배로

[ad_1]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가 1일 오전 청문회 준비 사무실이 마련된 경기도 과천시의 한 오피스텔 건물로 출근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 오종찬 기자

이동관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가 본인과 가족 명의 재산으로 총 51억751만원을 신고했다. 2010년 이명박 정부 청와대 홍보수석 당시 신고 했던 재산(16억5759만원)과 비교해 3배로 늘어난 것이다. 이 후보자가 소유했던 서울 잠원동, 개포동 아파트가 재건축되면서 재산이 불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