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니에게 홈런 2개 맞았지만…내가 자랑스럽다, 누구도 본 적 없는 야구 최고의 날” 상대 투수도 경외심

[ad_1]

‘야구 그 자체’ 오타니 쇼헤이(29·LA 에인절스)가 메이저리그 역대 최초로 더블헤더 경기를 각각 완봉승과 홈런 2개로 장식하며 역사를 썼다. 홈런 2방을 맞은 상대 투수도 경외심을 표했다.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