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바랜 ‘황금세대’… 女축구, 16강 어렵다

[ad_1]

콜린 벨(62)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축구 대표팀(세계 17위)이 30일 호주 애들레이드 하인드마시 스타디움에서 모로코(72위)와 벌인 2023 FIFA(국제축구연맹) 호주·뉴질랜드 여자 월드컵 H조 조별 리그 2차전에서 무기력한 경기 끝에 0대1로 패했다. 전반 6분 상대 공격수 이브티삼 즈라이디(31)에게 다이빙 헤더 골을 내준 뒤 만회 골을 넣지 못했다.

그래픽=김현국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