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 되면 러군 죽어나간다” 우크라 ‘바흐무트 유령들’ 정체는

[ad_1]

지난 5월 바흐무트 인근에서 총을 들고 있는 우크라이나 저격수 모습. /AP 연합뉴스

우크라이나 동부의 최대 격전지 바흐무트에서 ‘유령들’이라고 불리는 우크라이나 저격팀이 크게 활약하고 있다. 밤이면 나타나 러시아군을 소리소문없이 사살한다고 해서, 이 같은 별명이 붙었다.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