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짧은 분들이…” 野혁신위장, 투표권 두고 노인 비하 논란

[ad_1]

김은경 더불어민주당 혁신위원회 위원장이 30일 오후 서울 성동구의 한 카페에서 열린 '2030 청년좌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뉴스1

더불어민주당 김은경(58) 혁신위원장이 지난 30일 청년 세대 좌담회에서 ‘노인 비하’ 발언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남은 기대 수명에 따라 청년과 노인의 투표권 경중을 달리하는 게 합리적이라는 취지의 말을 하면서다. 국민의힘은 “민주당의 어르신 폄하 DNA가 또다시 고개를 들었다”고 했다.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